의로움을 얻음- 아브라함의 예

이전에 우리는 아브라함이 단순히 믿음으로 의로움을 얻는걸 보았습니다. 이것은 짧은 문장에서 언급되었습니다:

아브람이 여호와를 믿었으므로 여호와께서는 이 믿음 때문에 그를 의롭게 여기셨다.

(창세기15:6)

믿음은 신의 존재에 관한것이 아닙니다

‘믿는것’이 무엇인지 생각해보세요. 많은 사람이 ‘믿는것’은 신의 존재를 믿는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단지 우리가 하나님이 거기 계신다고 믿기를 원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성경에서는 그것을 다르게 말합니다.이것은 말합니다,

여러분은 하나님이 한 분이신 것을 믿으니 잘하는 일입니다. 귀신들도 믿고 두려워서 떱니다.

(야고보서2:19)

여기서 성경은 단순히 하나님을 믿는 것이 우리를 마귀처럼 선하게 만든다고 말하는 풍자를 하고 있습니다. 아브라함이 하나님의 존재를 믿은것은 사실이지만, 그것은 그의 의로움의 요점이 아닙니다. 하나님께서는 아브라함에게 아들을 주겠다고 약속하셨습니다. 아브라함은 자신이 80대이고 그의 아내가 70대임을 알면서도 약속을 믿을지 말지 선택해야 했습니다. 그는 하나님께서 어떻게 해서든지 그 약속을 성취하실것으르 믿었습니다. 이 이야기에서 믿음은 신념을 의미합니다. 아브라함은 아들을 주시기로한 하나님을 믿기로 선택했습니다.

아브라함이 아들에 관한 약속을 믿기로 결정했을때, 하나님은 그의 의로움을 신용하셨습니다. 결국 아브라함은 성취된 약속 (위대한 민족이 올 아들) 과 의로움을 얻었습니다.

의로움공로나 노력에서 나오는것이 아닌

아브라함은 의로움을 ‘벌지’않았습니다; 이것은 그에게 ‘신용된’것입니다. 다른게 무엇일까요? 당신이 무언가를 ‘벌었’다면 당신은 그것을 위해 일을 했고, 그것을 받을 자격이 있습니다. 이것은 당신이 한 일에 대해 임금을 받는것과 같습니다. 그러나 어떤것이 당신에게 신뢰가 된다면, 그것은 당신에게 주어진 것입니다. 이것은 벌은 것이나 공로가 아니라 단순히 받은것 입니다.

우리는 나쁜일보다 선한 일을 하거나, 선행을 하거나, 의무를 다함으로써 우리가 의로움을 누릴 자격이 있거나 합당하다고 생각합니다.  아브라함은 이 생각이 틀리다는것을 증명했습니다. 그는 의로움을 벌려고 노력하지 않았습니다. 그는 단순히 그에게 주어진 약속을 믿기로 선택했고, 의로움은 그에게 주어졌습니다.

아브라함의 믿음: 그는 그것에 그의 인생을 걸었습니다

아들에 대한 약속을 믿는걸 선택하는것은 간단했지만 쉽지 않았습니다. 그가 ‘위대한 민족’으로 처음 약속 되었을때 그는 75세였고 자신의 모국을 떠나 가나안으로 갔습니다. 거의 10년이 지난 지금도 아브라함과 사라는 아직 아이가 없었고, 국가는 말할것도 없었습니다! 그가 그렇게 할수 있었다면 “하나님은 왜 우리에게 아직 아들을 주지 않으셨습니까?”라고 궁금해 했을것입니다. 아브라함은 하나님을 신뢰했기에 비록 그가 약속에 관한 모든것을 이해지 못하고 모든 질문에 답을 얻지 못했지만 아들에 관한 약속을 믿었습니다.

약속을 믿는것은 적극적인 기다림을 요구합니다. 그가 텐트에서 살고 약속을 기다리는동안, 그의 인생 전체가 중단되었습니다. 변명을 하고 몇년전에 떠난, 그리고 그의 형제와 가족들이 여전히 살고 있는 그의 집 메소포타미아 (오늘날의 이라크)로 돌아가는 것이 훨씬 쉬웠을 것이었습니다. 거기서의 인생은 편했습니다.

약속에 대한 그의 신뢰는 안보, 위안, 그리고 복지등 인생의 정상적인 목표보다 우선시되었습니다. 그는 하나님의 존재를 믿고 종교활동과 선행을 계속 하면서 약속을 믿지 않을수도 있었습니다. 그랬다면 그는 자신의 종교를 유지했을 것이지만, 의로움을 신용받지는 못했을것입니다.

우리들의

나머지 성경은 아브라함을 우리들의 모범으로 대우합니다.하나님의 약속에 대한 아브라함의 믿음과 의로움을 신용받은것은 우리를 위한 본보기 입니다.성경은 하나님이 우리 모두에게 베푸신 다른 약속들을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 또한 우리가 그것들을 믿을지 말지를 정해야 합니다.

그런 약속의 예가 여기 있습니다.

그러나 그분은 자기를 영접하고 믿는 사람들에게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특권을 주셨다.

이 사람들이 하나님의 자녀가 된 것은 핏줄이나 육체적 욕망이나 사람의 뜻으로 된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뜻에 의해서 된 것이다.

(요한복음1:12-13)

오늘 우리는 아브라함에게 주어진 약속이 이루어 졌음을 안다. 오늘날 유대 민족이 아브라함으로부터 온 나라로 존재한다는것은 부인할수 없습니다. 그러나 아브라함처럼 오늘 우리는 약속을 직면하게 될것 같지 않고, 몇가지 질문을 제기하게됩니다. 아브라함 처럼, 우리는 이 약속을 믿을지, 말지를 선택합니다.

누가 의로움을 지불합니까?

아브라함은 의로움이 선물로 주어진다는것을 보여주었습니다. 당신이 선물을 받는다면, 당신은 그것을 위해 돈을 지불하지 않습니다. 그렇지 않고 돈을 낸다면 그것은 선물이 아닙니다. 돈을 내는사람은 선물을 주는 사람입니다. 의로움을 주시는 하나님이 의로움을 지불할 것입니다. 하느님이 어떻게 그러실까요?  우리는 다음 글에서 그것을 볼것입니다 ( nex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