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만 타락해버린….중간계의 오크처럼

이전에 우리는 사람들이 “하나님의 형상”대로 창조되었다고 성경이 의미하는 바를 알아보았습니다. 이는 왜 인간의 삶이 소중한지 설명해 줍니다. 그러나, 성경은 심각한 문제를 설명하기 위해 창조에서 계속 됩니다. 이 문제는 성경의 시편 (노래)에서 볼수 있습니다.  (시편14:2-3)

이것은 우리 “모두”가 “부패한다”고 말합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형상”으로 만들어어 졌지만, 무언가가 우리 모두에게 이 형상을 망쳤습니다. 부패는 하나님으로부터 선택된 독립( ‘모두는 ‘신을 찾는것’ 에서 떠나갔다 )과 선행을 하지 않음에서 나타난다.

생각하는 요정과 오크  

   오크들은 여러면에서 추악했지만, 그들은 다만 부패한 요정들이였습니다.

이것을 이해하려면, 영화 반지의 제왕에서 나오는 오크와 요정들을 비교해보세요. 오크들은 추악하고 악합니다.  요정들은 아름답고 평화롭습니다(레고라스를 보세요).  그러나 사우론이 과거에 부패하기 이전에, 오크들은 한때 요정들이였습니다. 오크 안에 있는 원래 요정의 이미지는 망가졌습니다. 이와 비슷한 방식으로 성경은 사람들이 부패했다고 말합니다.하나님은 요정을 만드셨지만, 우리는 오크가 되었습니다.

레골라스와 같은 요정들은 고상하고 위엄이 있습니다.

예를 들면, 우리는 ‘옳고’ ‘그른’행동을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우리가 아는것에 의해 확실하게 살지 않습니다. 이것은 컴퓨터의 올바른 작동을 손상시키는 컴퓨터 바이러스와도 같습니다. 우리의 도덕적인 코드는 거기있습니다– 하지만 바이러스가 그것을 감염 시켰습니다. 성경은 선하고 도덕적인 사람들로 시작하지만, 부패한 사람 또한 있습니다. 이것은 우리가 우리 자신을 관찰하는것과 딱 맞습니다. 그러나 그것은 질문도 제기합니다: 하나님이 우리를 이렇게 만든 이유는 무엇일까? 우리는 옳고 그름을 알고 있지만 아직 부패해 있습니다. 무신론자 크리스토퍼 히친스가 불평하는대로:

“… 만약 하나님이 정말로 사람들이 그러한 생각에서 벗어나기를 바라신다면 [예., 부패한 사람], 하나님은 다른 종을 발명하기 위해 더 많 주의를 기울이셔야 했다.”  크리스토퍼 히친스. 2007. 하나님은 위대하지 않다:  Christopher Hitchens.  2007.  God is not great: 종교가 모든 것을 망쳐 놓는 방법.  p. 100

하지만 그는 정말 중요한 무언가를 놓치고 있습니다, 성경은 하나님이 우리를 이렇게 만들었다고 말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만들어진 후 끔찍한 무언가가 일어났습니다. 최초의 인간들은 하나님을 대적하여 반란을 일으켰고, 그들의 반란을 통해서 그들은 변화하고 부패하였다.

인류의 타락

이것은 종종 타락이라고 불립니다. 최초의 사람 아담은 하나님에 의해 창조되었습니다. 성실한 결혼 계약처럼 하나님과 아담 사이에 동의한것이 있었고, 아담은 그것을 지키지 않았습니다. 성경은 아담이 ‘선과 악을 알게 된 나무’에서 나온 것을 먹지 않기로 동의했지만, 아담은 그것을 먹었습니다. 합의와 나무 그 자체는 아담에게 하나님께 충실하게 남을수 있을지, 아닌지 자유로운 선택을 주었습니다. 아담은 하나님의 형상대로 창조되었고, 하나님과 우정을 나누었습니다.  그러나 아담은 본인의 창조에 관해서는 선택의 여지가 없었으므로 하나님은 하나님과의 우정을 선택하도록 허락하셨습니다.  앉기가 불가능 하면 일어서는것을 선택하는것이 불가능 한것처럼, 하나님께 대한 아담의 우정과 신뢰가 선택이어야 했습니다.  이 선택은 그 나무에서 나온 무엇도 먹지 말라는 명령에 집중했다. 그리고 아담은 복종하지 않는것을 선택했습니다.  아담의 불복종으로 시작된 일은 멈추지 않고 모든 세대를 거치면서 오늘도 우리와 함께 계속 됩니다. 우리는 이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다음에 알아봅시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